72시간 수학캠프는 동기부여이다. l 고2 김민주

72시간학습캠프 0 800

 

 

72시간 수학캠프를 참여하게된 동기는 처음엔 엄마의 권유였다.

그런데 이 캠프에 오기 하루 전달에 들어서 엄청 당황스러웠다.

내 기억으로는 아주 많이 고민했었고 고1부터 고3과정까지 다시 배우고 복습한다길래

수학을 해야한다고 생각해서 오게 되었다.

 

캠프에서 좋았던 점은 새로운 친구도 사귀고 수학 교과과정을 다 훑는다는다 것이었다.

내가 그동안 다녀던 학원과는 다른 점은 계속 앉아있다는 것이다.

바로 멘토링 시간을 갖기 때문에 어느정도 내용이 들어오게 되었다.

캠프에서 얻어갈 수 있었던 것은 동기부여를 많이 받은 것이다.

아침마다 멘토 선생님들 한명씩 강연해주고 매번 공부를 해야하는 이유를 알려주어 좋았다.

캠프 기간동안 가장 힐링이 되었던 것은 수업이 끝나고 기숙사 친구들과 같이 있었던 것 것이다.

공부하느라 힘들었던 것들을 애들과 얘기 나누면서 풀었던 것 같다. 이제 앞으로 하루반 정도 남은 것 같은데.

 

이 캠프가 끝나고 나서 앞으로의 나의 다짐은 노는 시간을 줄이고 공부하는 시간을 늘려서 캠프 오기 전보다 공부하는 시간을 늘리는 것이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