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시간 수학캠프는 템플스테이라고 생각한다. l 고1 지승호

72시간학습캠프 0 719

 

 

내가 72시간 수학캠프에 참가한 이유는 중간고사 때보다 기말고사때 수학 성적이 떨어졌으나

방학 도중에 공부는 커녕 아무것도 하지 않는 나를 보다 못하신 어머니께서

나와 합의해서 보내셨기 때문이다.

 

캠프에서 좋았던 점은 자는 시간을 더욱 귀중하게 생각할 수 있었고 

사소한 일에도 감사하는 마음이 커졌다.

 

캠프기간 중 얻어가는 것은 순종적인 마음가짐과 시간을 어떻게 하면 효율적으로

빨리 보낼 수 있는지와 고등학교 과정의 수학 기초개념들이다.

 

내가 캠프기간 중 얻은 것들은 앞으로의 내 인생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확실히 자신할 수 있다.

 

캠프기간 중 가장 힐링이 되었을 때는 처음엔 인간미라고는 없던 멘토 쌤들이 좀 지나고 나니

전혀 그렇지 않다는 것을 깨달았을때였던 것 같다.

 

캠프수료후에 내 앞으로의 다짐은 앞으로는 수학 공부를 열심히 하여 수학 시험을 잘쳐서 엄마가 이런 좋지만

비싼 캠프를 보내지 않아도 나에 대해서 안심할 수 있게 할 것이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