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시간 공부캠프는 수학캠프 : 또다른 나 / 고1 김정훈

72시간학습캠프 0 232

 

나는 부모님이 한번해보자고 하셔서 캠프에 지원하게 되었다.

처음에는 나는 어떤 캠프인지 잘몰라서 걱정반 설렘 반으로 왔는데 쌤들도 좋으시고 공부 분위기가 많이 달랐다.

내 생각과 다르게 밥이랑 이것저것 다 좋았다.

 

마수리 선생님께서도 정말 잘 가르쳐 주셨다. 학원 분위기와도 많이 다르고 멘토선생님들이 1:1로 모르는 것을 잘 가르쳐 주셔서 쉽게 할 수 있었다,

캠프때 공부를 어떻게 하는지 내가 좋은 학교를 가기 위해서어떻게 해야하는지를 알아갈 수 있던것 같다.

 

나는 캠프기간동안 멘토 선생님들이 멘토특강을 하실 때 선생님들의 말을 듣고 많이 힐링이 되었던 것 같다. 

그리고 또 멘토 선생님들이랑 얘기도 많이 해보고 들어주셔서 정말 좋았던것 같다. 선생님들도 여기까지 오기는 많이 힘드셨던거 같다.

 

우리가 피곤해서 졸고 있을때 깨워주시고 힘드실텐데 더 열정적으로 가르쳐 주셨다. 쌤들도 정말 많이 고생하시는 것 같다.

캠프후에 나는 좀 많은 것을 생각해 봐야겠다 하나하나 천천히 해야겠다. 여기를 오면서 나를 되돌아보고 하였다.

 

나도 천천히 바꾸어 나가야겠다.

마수리 선생님도 감사하고 멘토선생님도 감사하고 승환, 영웅쌤들 감사하고 모든 선생님들 감사합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